TV
MOVIE
MUSIC
독자광장
이벤트
관람후기
기사제보
HOME > ENT. > TV
'볼빨간 당신' 집밥여왕 양희경, 초저가 겉절이+물 없이 수육 삶는 법
 
이우진 인턴기자   |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 '볼빨간 당신' 양희경이 요리에 나선다.     © 사진=KBS 2TV

[뉴스컬처 이우진 인턴기자] 양희경이 김장철 맞이 겉절이, 수육 레시피를 전한다.
 
13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KBS 2TV '볼빨간 당신'에서는 김장철을 맞이해 집밥여왕이라 불리는 양희경의 얼갈이 부추 겉절이와 삼겹살 수육 요리 레시피가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양희경은 제철을 맞아 쉽게 구할 수 있는 얼갈이와 부추로 겉절이 제조에 돌입한다. 양희경의 "소금 솔솔" 멘트와 함께 완성된 얼갈이 부추 겉절이는 시원하고 상큼한 맛과 아삭아삭한 식감을 자랑한다.
 
뿐만 아니라 양희경은 물 없이 수육을 만드는 특급 레시피를 공개한다. 이영자는 "난 재벌은 하나도 안 부러운데 양희경 선생님은 정말 부럽다"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한다.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민국No.1 문화신문 [뉴스컬처][뉴스컬처NCTV]
[네이버 뉴스스탠드][페이스북][트위터]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8/11/13 [22:30] ⓒ 뉴스컬처
 
관련기사목록
[볼빨간당신] [NC시청률]'볼빨간 당신' 이채영 父, '흥 폭발' 트로트 가수 도전…1%대 기록 이솔희 인턴기자 2018/12/12/
[볼빨간당신] '볼빨간 당신' 문가비 母女, 쿨한 사고방식 "노출사진, 가족들이 촬영" 이우진 인턴기자 2018/12/04/
[볼빨간당신] '볼빨간 당신' 양희경·김민경의 '달걀' 요리…구름 토스트+서양식 찜 이우진 인턴기자 2018/11/20/
[볼빨간당신] '볼빨간 당신' 집밥여왕 양희경, 초저가 겉절이+물 없이 수육 삶는 법 이우진 인턴기자 2018/11/13/
[볼빨간당신] [NC시청률]'볼빨간 당신' 상승…최대철父 광부 일 그만둔 사연에 안타까움↑ 이서윤 인턴기자 2018/10/17/
[볼빨간당신] '볼빨간당신' 문가비·김민준, 핑크빛 기류…이영자 "절대 안돼" 이우진 인턴기자 2018/09/25/
[볼빨간당신] '볼빨간당신' 이영자, 문가비 포즈 따라잡기…SNS 스타 등극(?) 이우진 인턴기자 2018/09/18/
핫이슈
[알쓸TMI]오만석, 무대 아래에서도 넘치는 '인간미'
[NC인터뷰①]김소현 "5년 만의 '엘리자벳'…체력적·정신적 고충 많은 작품이죠"
[NC셀프로필] 뮤지컬 '광화문 연가' 이찬동
[NC인터뷰] '트레이스 유' 최석진 "배우를 하는 이유가 없어진다는 건…"
[NC스타]'엘리자벳' 신영숙, 방송에서 보여준 '소름' 가창력
[NC초점] 한국 뮤지컬, 관객 폭 넓혀야 산다
"그리운 사람에게.." 아이유, 故종현 1주기 앞두고 추모 발언
[NC화보]강다니엘, 코랄색도 완벽 소화
김혜수 "동료 배우들과 유대감·연대감 생길 수밖에 없다"(화보)
베트남 '스즈키컵' 우승, 박항서 감독 '신드롬'
가장 많이 본 기사 [ENT.]
[NC기획]'케미' 잘하는 배우 송혜교, '풀하우스'부터 '남자친구'까지
[카드뉴스]'남주 전성시대' 2018 스크린→안방극장 누빈 3인방
[NC인터뷰①]이창섭 "콘서트서 비투비가 댄스가수란 걸 보여주겠다"
박유나, 'SKY 캐슬' 합류…김병철·윤세아 딸+하버드대 학생
[NC시청률]'도시어부' 3%후반 기록, '쁘띠 참돔' 낚은 이경규
[NC현장] '뱀파이어 아더' 정민 "존은 행복한 삶을 살지 않았을 거 같다"
[카드뉴스]빅스 레오→뮤지컬배우 정택운 '필모 되짚기'
[NC현장]"다 내려놓았다" '극한직업' 류승룡→공명, 날 것 그대로의 팀플레이
[NC셀프로필] 뮤지컬 '트레이스 유' 최석진
[NC스코어]흥행 돌풍 '보헤미안 랩소디' 800만 돌파 예정
[NC스케치] 뮤지컬 '트레이스 유' 박규원·최석진 #인터뷰
About NewsCultureHISTORY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사업제휴안내기사제보
㈜아경미디어/뉴스컬처|서울 중구 충무로 29, 11층(초동, 아시아미디어타워)|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02083|
등록일자: 2018.3.22| 발행.편집인: 최영범|청소년보호책임자:조병무|전화번호 : 02) 2200-2265
Copyright NewsCulture. All Rights Reserved.
모든 기사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