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SICAL
PLAY
ART
FEATURE
INTERVIEW
독자광장
이벤트
관람후기
기사제보
HOME > STAGE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캐스팅 공개…김동완·유연석·서경수 트리플 캐스팅
오는 11월 9일 홍익대학교 대학로 아트센터에서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사랑과 살인편’의 캐스팅이 공개됐다. 27일 제작사 쇼노트는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사랑과 살인편’이 오는 11월 개막을 앞두고 캐스팅을 공개했다. 작품은 1900년대 초반, 영국 런던을 배경으로 가난하게 살아온 몬티 나바로가 어 ... / 윤현지 기자
[NC인터뷰②] '에쿠우스' 안승균 "상상이 만들어 낸 알런을 깨는 게 가장 큰 숙제였죠"
초연부터 영상자료원 찾아가 본 10년 전 공연까지 챙겨
“연기할 때, 마치 친구를 사귀듯 해요. 대본을 바라봐요. 읽어보면 작가에 대해서도 알아볼 수 있고 그러다 다시 대본을 읽을 때 느낌이 달라요. 그 대본에서 사건, 텍스트가 보이고 상황과 사건들을 보면서 인물들을 조금씩 이해하는 편이에요. 먼저 인물에 ... / 이지은 기자
[NC인터뷰①] '에쿠우스' 안승균 "광기 어린 절대적인 순수한 아이답게…"
7마리 말 눈을 찌른 충격적 사건의 주인공…17세 소년 알런 役 맡아
같은 작품을 여러 번 본다는 건 확실한 이유가 있기 때문이 아니냐는 생각을 해본다. 반복적인 작업을 할 때의 얻는 경험과 드는 생각은 여러 영향을 미칠 것이다. 연극 ‘에쿠우스’(연출 이한승)에서 알런 스트랑 역을 맡은 안승균의 이야기다. 2014년 이해 ... / 이지은 기자
[NC인터뷰]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김선영 "서서히 변해가는 감정선에 집중"
운명적 사랑을 만난 주부 프란체스카 役
언제나 똑같은 일상을 살다가도 가끔씩 운명적인 순간을 누구나 맞이할 때가 있다. 누군가에겐 일이 될 수도 있고, 사랑이 될 수도 있다. 여기 운명적인 작품 만나 운명적인 사랑을 하는 사람이 있다. 바로 배우 김선영이다. 내달 21일까지 공연되는 뮤지컬 ‘매디슨 카운티 ... / 윤현지 기자
[추석 뭐 볼까]5일 간 연휴, '공연의 메카' 대학로 나들이
온 가족이 함께 하는 민족 대명절 추석. 하지만 팍팍한 현실때문에 고향을 방문하지 못하는 사람들은 갈수록 많아진다. 여행을 가기에는 어딜 가든 북적이는 인파에 벌써부터 피곤하고, 집에만 있기에는 너무 길고 지루한 5일 간의 연휴. 가족, 연인, 친구와 ... / 이솔희 인턴기자
[NC인터뷰②]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전성민 "다시 태어난다면 유럽에서?"
전성민이 말하는 전성민
[인터뷰①]에서 이어집니다. - 배우 전성민과 이야기를 하면 '이미지'를 많이 말하게 돼요. '그냥 전성민'이라고 했지만, '배우 전성민'은 어떤 사람일까요. 연극과 뮤지컬 모두 활약하고 있는데요. "뮤지컬로 데뷔했지만, 사실 연극을 더 많이 했어요. 연 ... / 서정준 기자
[NC인터뷰①] 전성민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속 인물처럼 살고 싶어요"
전성민이 말하는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우리가 공연을 보는 이유는 무엇일까? 공연을 보기 위해선 겨우 퇴근한 지친 몸을 이끌고 혜화역에 8시, 아니 7시 50분까지는 도착해야 한다. 그리고 그곳에서 우리는 저마다의 낭만과 환상을 만나게 된다. 그리고 지금, 관객의 기대를 그대로 충족시 ... / 서정준 기자
추석 나들이는 공연장으로! 가족과 함께하기 좋은 대극장 뮤지컬 3
최근, 명절에 제사를 지내기보다는 함께 모여 의미 있는 시간을 가지는 가족이 많아지고 있다. 하지만 해외 여행을 가기 위해 항공편을 찾아보면 가격은 평소의 몇 배고, 국내 여행지 여기저기에는 관광객이 바글바글하다. ... / 김민솔 인턴기자
[NC리뷰] 지창욱·강하늘·성규에 가려진 높은 완성도…뮤지컬 '신흥무관학교'
여성 서사는 물론 음악, 무대 등 높은 완성도 얻어…플롯의 부재는 아쉬워
군대. 우리나라에서 가장 폐쇄적인 곳 중 하나다. 그런데 그곳에서 주최하고 (주)쇼노트와 국립박물관문화재단이 주관한 뮤지컬 '신흥무관학교'(연출 김동연)가 다른 작품들에서 보기 드문 진보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많은 이들이 지창욱, 강하늘, 성규가 함께 출 ... / 서정준 기자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엠마 役 이정화·민경아 인터뷰 영상 공개 "위로가 되는 엠마 될 것"
‘지킬앤하이드’ 엠마 역의 인터뷰 영상이 공개됐다. ‘엠마’ 역의 이정화는 “중학생 때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를 처음 보고 뮤지컬이라는 장르를 알게 됐고, 뮤지컬 배우가 되고 싶다는 꿈을 꾸게 됐다. 이번 시즌 처음으로 ‘지킬앤하이드’에 출연 ... / 윤현지 기자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루시 役 윤공주·아이비·해나 인터뷰 공개 "역시 '지킬앤하이드'다"
‘루시’ 역의 윤공주는 “‘지킬앤하이드’ 넘버 중 ‘당신이라면(Someone Like You)’를 가장 좋아한다. ‘루시’가 자신에게 처음으로 친절을 베풀어주는 사람인 ‘지킬’에게 사랑의 감정을 느끼면서 부르는 넘버로, 누군가 나를 사랑해준다면 그게 당신이었으면 좋겠 ... / 윤현지 기자
[NC인터뷰] '홈쇼핑주식회사' 김영희·홍현희·김나희 "부모님 모시고 와도 되는 공연"
엉뚱발랄 스마트한 그녀들이 왔다
민족명절 추석이 왔다. 그러나 마음이 어쩐지 쓸쓸하다. 매년 친척들과 거실에서 모여보던 공개 코미디 프로그램도 어느덧 국회의사당에 계시는 분들의 활약(?)으로 인해 예전만큼의 인기를 누리지 못하거나, 아예 사라지기도 했다. 하지만 그 프로그램에 ... / 서정준 기자
국악로 투어콘서트 '돈화문나들이' 내달부터 진행
창덕궁 일대의 정체성 회복 취지
돈화문로의 역사와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국악 스토리텔링 프로그램이 10월부터 펼쳐진다. 서울돈화문국악당은 국악로 투어콘서트 ‘돈화문나들이’를 10월 한달간 진행한다. 돈화문나들이는 돈화문로에 담겨있는 역사, 문화적 소재를 발굴하여 답사와 공연을 동시에 체 ... / 윤현지 기자
개성공단 사람들의 이야기…연극 '러브 스토리' 11월 개막
두산연강예술상 공연부문 수상자 이경성 신작
연극 ‘러브 스토리’(연출 이경성)가 개막한다.   ... / 윤현지 기자
[추석 뭐 볼까] 알뜰한 연휴나기…최저가로 관람하기
저렴하게 즐길 수 있는 추석 공연 연극, 뮤지컬 추천
예로부터 민족의 명절로 불리는 추석, 하지만 최근에는 '명절' 분위기를 느끼기가 쉽지 않다. 가족과 함께 보내는 집을 찾기 드물 정도로 1인가구 비중이 늘어났고, 높은 물가로 인해 연휴를 맞아 국내가 아닌 해외여행을 택하는 이들이 많기 때문. 하지 ... / 서정준 기자
[ 1 ] [ 2 ] [ 3 ] [ 4 ] [ 5 ] [ 6 ] [ 7 ] [ 8 ] 9 [ 10 ] [ 다음 ]    [ 맨마지막 ]
[NC리뷰] 당신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여성 목소리 담은 작품 3
YG, '찌라시' 강경 대응 "고발장 즉시 접수, 선처 없다"
[NC기획]'뷰티풀 데이즈' 이나영, 우리가 잊고 있던 그의 독보적인 매력
'할리우드 진출' 이하늬, '할로윈' LA 프리미어 참석
핫이슈
[NC현장] 이모도 언니 누나도 아닌 엄마, 사회적 편견 앞에 당당히…뮤지컬 'heshe 태그'
[NC현장]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 총 83편 뮤지컬 출품…'웃는 남자' 최다 노미네이트 쾌거
[NC리뷰] 부담없이 만나는 '고퀄' 고전…연극 '정의의 사람들'
[NC스케치] 뮤지컬 '오시에 오시게' 박준휘
[NC리뷰] 소중했던 순간, 그때의 기억 떠올리게 하네…뮤지컬 '폴'
[NC인터뷰] '다윈 영의 악의 기원' 최우혁 "살아가면서 한 번쯤 겪는 '잘못' 다룬 작품"
[NC인터뷰②] '에쿠우스' 안승균 "상상이 만들어 낸 알런을 깨는 게 가장 큰 숙제였죠"
가장 많이 본 기사 [STAGE]
[포토뉴스] 뮤지컬 '랭보' 개막 일주일 앞두고 연습실 현장 공개
[NC현장] '제7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 총 83편 뮤지컬 출품…'웃는 남자' 최다 노미네이트 쾌거
[NC기획]'섹동클'부터 송용진까지, '2018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 미리보는 현장의 열기
[NC인터뷰①] 박준휘 "93년생 뮤지컬 배우. 그게 바로 나"
[NC현장]"기억 소환"…'광화문 연가', 첫사랑 감성에 음악성 더해 돌아왔다
About NewsCultureHISTORY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사업제휴안내기사제보
㈜아경미디어/뉴스컬처|서울 중구 충무로 29, 11층(초동, 아시아미디어타워)|인터넷신문등록번호: 서울 02083|
등록일자: 2018.3.22| 발행.편집인: 최영범|청소년보호책임자:조병무|전화번호 : 02) 2200-2265
Copyright NewsCulture. All Rights Reserved.
모든 기사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지합니다.